편집 : 2020.10.22 목 10:37
> 뉴스 > 뉴스 > 종합/정책
       
“드론 새싹기업, 판교로 오세요!”
-기업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 제공
2020년 08월 21일 (금) 14:52:24 이병희 기자 renews@renews.co.kr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국내 우수 드론 새싹기업(스타트업·벤처기업) 발굴을 통한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경기도 판교)에 입주할 드론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22개 기업이 입주한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는 드론분야 전문기관인 항공안전기술원(원장 김연명)에서 위탁 운영 중에 있으며, 입주공간 지원뿐만 아니라 기업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18년부터 시제품 제작 75건, 기업컨설팅 51건, 특허 등 지식재산권 출원 36건, 수출상담지원 9건 등 국내 최대 규모인 연간 28억 원을 지원하여 입주기업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주요 입주기업의 성과로 디스이즈엔지니어링은 ‘20년에 손가락으로 조종하는 드론(SHIFT RED)을 출시한 후, 미국·영국·독일 등 10여 개국에 수출 및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고정익과 회전익의 장점만 결합한 하이브리드 드론(ACOV)을 개발하여 중국 국영기업인 Datang그룹과 200만 불 수출계약을 체결한 한국유에이브이도 드론 기업지원허브에서 맹활약 중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들 기업의 뒤를 이을 드론 새싹기업 발굴을 위하여 21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신규 입주기업 공모 절차를 진행하며, 독립형공간(4개기업)과 오픈형공간(3개기업)* 등 7개 기업을 모집한다.

입주자격은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7년 이내의 드론 관련 새싹기업이며, 서류접수는 다음달 7일부터 8일까지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에서 진행하고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하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항공안전기술원 누리집(www.kiast.or.kr) 및 드론 기업지원허브센터 누리집(www.dronecluster.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정용식 항공정책관은 “기술주도형 드론 새싹기업이 다수 입주하여 기업역량 강화를 통해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고, 나아가 국내외 드론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정부는 정책적·전략적으로 필요한 지원방안을 지속 발굴하여 4차 산업혁명의 핵심산업인 드론 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편집인 : 안진우 | 부사장 : 박영규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