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6.22 금 14:47
> 뉴스 > 뉴스 > 건설
       
한화건설, 임직원 대상 일과 후 수업 인기만점
- 임직원 의견 수렴을 통해 퇴근 후 자기개발 프로그램 운영
2018년 05월 11일 (금) 11:00:10 김홍섭 기자 renews@renews.co.kr
   
한화건설이 임직원 대상 어학수업을 개설하여 퇴근 후 교육을 진행한다.

한화건설(대표이사 최광호)은 임직원들의 자기개발을 지원하며 즐거운 직장 분위기를 조성 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오는 5월부터 임직원 대상 어학수업을 개설하여 퇴근 후 교육을 진행한다. 시범적으로 OPIC 난이도에 따라 2단계의 클레스를 개설하였으며, 해당 강의는 접수 이틀 만에 수강자가 마감되는 등 임직원들에게 높은 인기를 받고 있다. 수강비의 90%를 회사에서 지원하며, 강의 또한 토론식 수업으로 지루하지 않고 진행하여 실력 향상에 크게 도움이 된다는 게 수강생들의 공통적인 의견이다.

최광호 대표이사는 ‘조직 문화가 곧 기업의 경쟁력’ 이라며, 상시로임직원들의 의견을 수렵하고 조직문화에 반영하라는 지시하여 왔다. 금번 교육 프로그램도 올초 진행한 임직원 설문조사 내용을 반영하여 개설되었으며, 향후 비즈니스 Writing 및 커뮤니케이션, PT 기법, 캘리그래피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임직원 자기개발을 지원 할 예정이다.

또한 한화건설은 기존에 딱딱한 업무 분위기와 즐거운 조직문화를만들기 위해 다양한 제도들을 시행하고 있다. 가장 큰 호응을 받는 것은 과장~상무보 승진 시 1개월 간의 유급휴가를 제공하는 ‘안식월 제도’와 오전 7~9시까지 1시간 간격으로 출근시간을 선택하고, 정해진 근무시간 이후에는 자유롭게 퇴근 할 수 있는 ‘유연근무제’의 적용이다.

그 외에도 기존에 실시되던 ‘비즈니스 캐주얼’ 착용과 ‘홈데이(오후 5시 퇴근)’를 주 2회로 확대해 보다 젊고, 유연한 기업으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또한, 야근을 최소화 하기 위한 ‘야근신고제’를 도입하고, 이 결과를 바탕으로 야근이 지속되는 팀의 근본적인 원인을 분석해 멘토링하는 ‘업무클리닉’ 을 함께 운영해, 실효성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한화건설 최광호 대표이사는 "임직원들의 직장 내 만족도가 곧 회사의 경쟁력이라고 생각한다”며 “젊고 미래지향적인 기업문화구축을 통해 '누구나 다니고 싶고, 일하고 싶은 직장'으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규 주택시장도 양극화…지방, 공...
역세권단지, 수요자들 주목 ‘힐스...
여당완승 부동산시장은?
서울 2500여가구 전매제한 해제...
보유세 인상 개편안 임박…공시가격...
커뮤니티 카셰어링 ‘네이비’, 부...
日, 진도 6약(弱)의 지역 기업...
5월 주택매매 6.7만건…‘양도세...
위워크(WeWork), 2019년...
국토부, 중소기업 취업 청년 임차...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부사장 : 안진우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