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8 목 14:32
> 뉴스 > 기획특집 > 해외부동산테마
       
놀다 오지만 말고 '보석' 찍어 와라
해외부동산 테마 - (15)휴양지 풀빌라 · 리조트
2008년 08월 04일 (월) 00:00:00 최고야 cky@renews.co.kr

휴가땐 세컨드 홈 · 평소엔 임대줘 짭짤
발리 18% 수익  · 푸켓 임대료 80만원
한일기업 괌 중심에 고급 풀빌라 건설
 

해외 휴양지 주택투자는 휴양뿐만 아니라 투자수익까지 기대할 수 있다


바야흐로 휴가철이다. 

휴가철에는 대부분 사람들이 온 가족과 함께 휴양지를 찾는다. 단순히 휴가를 즐기는 사람이 있는 반면 피서지에서도 주변 시세를 알아보고 현지 부동산업체에 들러 이것저것 파악하는 사람이 있다. 이것만 놓고 본다면 누가 더 부자가 될 수 있는 확률이 높을까? 두말할 것도 없이 후자다.

휴가철은 휴양지의 풀빌라와 리조트에 미리 투자한 투자자들의 노고가 빛을 발하는 순간이기도 하다. 너무 늦었다고 생각할 필요도 없다. 관심있게 돌아다니다 보면 괜찮은 매물을 건질 수 있다. 휴가도 매년 있다는 것을 잊지 말자.

지난 5월 국내 홈쇼핑으로는 최초로 농수산홈쇼핑에서 필리핀 세부의 ‘임페리얼팰리스’ 리조트를 분양 판매했다. 1시간 만에 고객 400명을 모집하고 800억원의 수입을 올려 업계를 깜짝 놀라게 했다.

같은 달 대우증권은 시빅지역 리조트 개발 사업에 직접 투자했다. 휴양지 리조트 투자에 기업까지 뛰어든 셈이다. 

휴가철을 맞아 급부상하고 있는 휴양지 풀빌라, 리조트 등에 대한 투자가 왜 인기일까? 

휴양지 주택에 투자하는 이유는 △세컨드홈 △임대수익 △시세차익 △자녀교육 등의 매력 때문이다. 

국내 투자자들에게 휴양지 주택은 휴가기간뿐만 아니라 언제든지 한국을 떠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별장’이다. 노년을 편하게 보낼 수 있는 세컨드홈이기도 하다. 국내 투자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말레이시아는 은퇴이민을 장려하기 위해 정부에서 말레이시아세컨드홈프로그램(MM2H)을 적극적으로 도입해 경제력있는 외국인을 유혹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발리의 풀빌라도 일본인, 호주인, 유럽인 등에게 세컨드홈으로 각광받고 있다. 유럽인들의 경우 그동안 스페인에 세컨드홈을 마련하는 경향이 컸지만 스페인 주택경기가 침체되자 발리 풀빌라로 눈길을 돌렸다. 이를통해 짭짤한 임대수익도 거두고 있다. 

루티즈코리아 유형조 차장은 “발리 풀빌라 샤또드 발리 웅아산의 경우 휴가철을 맞아 관광객들이 몰리고 있어 약 18%의 높은 임대수익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태국 푸켓의 풀빌라는 66㎡(20평) 스튜디오의 하루 임대료가 70만~80만원이다. 

특히 지난해에 리조트 투자가 두드러졌던 필리핀의 경우 ‘에스까야 비치 리조트 앤 스파’의 하루 임대료가 최고 약 60만원이다. 이 리조트는 총 15개로 11개 풀빌라와 4개 자쿠지 스위트로 구성돼 있다. 에스까야 화이트 비치가 보이는 최고급 방은 하루 임대료가 200만원으로 경비원까지 상주한다.

전매가 가능해 이를 이용한 시세차익까지 기대할 수 있다는 것도 투자자들을 부추기는 요인이다. 최근 인도네시아에는 지난 1997년 아시아 경기침체 이후 빠져나갔던 화교자본이 다시 유입되고 있다. 그 상당수는 발리에 투자되고 있다. 또한 산유국인 인도네시아는 유가급등으로 경기가 호전되면서 부동산 가격도 올라가고 있다. 지난 3년간 발리 풀빌라와 리조트 가격은 해마다 15%정도씩 상승하고 있는 추세다.  

휴양지 리조트, 풀빌라는 투자와 더불어 휴양, 자녀교육까지 제공하는 멀티 개념이 됐다. 하나의 문화를 형성하는 셈이다. 

‘동양의 진주’, ‘인도양의 에메랄드’라고 불리는 세계적인 휴양지 페낭에서도 복합적인 투자가 이루어지고 있다. 페낭 펄리젠시의 경우 2개동 중 1개동이 국제학교 기숙사로 쓰인다. 이 곳에 투자한 부모들은 무료골프회원권으로 휴가를 즐기면서 인근 말레이시아 3개 골프장과 싱가포르, 호주, 태국 등 7개국 골프장을 절반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운영을 맡은 IJM은 호텔처럼 청소, 빨래, 식사까지 모두 원스톱으로 해결해 준다. 자녀들은 자체 교육프로그램으로 공부를 할 수 있고 학교에 입학해 영어 교육과 중국어 교육도 받을 수 있다. 

괌의 중심지인 투몬베이에서는 우리나라 한일기업이 짓는 루체마레 호텔&레지던스가 곧 분양할 예정이다. 이 호텔은 현지 명문사립학교와 제휴를 맺어 호텔 내에서 자녀들이 영어 등 교육을 받을 수 있게 하는 ‘호텔 스테이 에듀케이션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투자자들의 욕구가 다양해지면서 갖가지 서비스가 등장한 것이다.

이 밖에도 투자자들은 지역에 따라 낮은 금리, 쉬운 대출, 환금성이 좋다는 메리트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최고야의 다른기사 보기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대한건설협회, 2018년도 건설자...
재건축 열풍 "압구정 찍고 용산"...
"분양·입주물량 넘치는데"…'몰아...
당정, 보유세 카드 만지작…시장 ...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삼환기업, 450억원 규모 방글라...
삼성물산, 베트남에서 주거환경 개...
국토부, 건축물 분양법 시행령 개...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부사장 : 안진우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