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6.22 금 14:47
> 뉴스 > 뉴스 > 인사/동정
       
삼성물산 대표이사에 이영호 부사장 승진…최치훈 사장 용퇴
2018년 01월 09일 (화) 09:43:06 뉴스1 renews@renews.co.kr
   
신임 삼성물산 건설부문 이영호 대표이사

삼성물산 건설부문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이영호 부사장이 임명됐다.

삼성물산은 현 대표이사인 최치훈 사장이 후진을 위해 사임 의사를 밝힘에 따라 이영호 부사장을 후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승진 내정했다고 9일 밝혔다.

이영호 신임 사장은 삼성그룹 내 주요 보직을 거친 '경영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최치훈 전 사장과 함께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의 일등공신으로 꼽힌다.

1959년생(59세)인 이 사장은 서울 숭문고,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1985년 삼성SDI의 전신인 삼성전관에 입사했다. 이후 2009년 삼성전자로 이동해 감사팀과 전략기획실, 경영진단팀, 그룹 미래젼략실 경영진단팀장 등을 거친 뒤 삼성물산으로 자리를 옮겨 경영지원실 실장과 부사장을 역임했다.

한편 4년여간 회사를 이끌어온 최치훈 전 사장은 그룹 내 '세대교체'라는 큰 흐름에 따라 용퇴를 선언했다. 최근 삼성그룹의 사장단 인사가 전자를 시작으로 이른바 '60대 퇴진 룰'이 적용되면서 올해 62세인 최치훈 사장도 유임 여부가 불투명하다는 전망이 많았다.

최치훈 전 사장은 전날 열린 이사회에서 회사의 새로운 성장과 후진 양성을 위해 용퇴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 부동산신문(http://www.r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규 주택시장도 양극화…지방, 공...
역세권단지, 수요자들 주목 ‘힐스...
여당완승 부동산시장은?
서울 2500여가구 전매제한 해제...
보유세 인상 개편안 임박…공시가격...
커뮤니티 카셰어링 ‘네이비’, 부...
日, 진도 6약(弱)의 지역 기업...
5월 주택매매 6.7만건…‘양도세...
위워크(WeWork), 2019년...
국토부, 중소기업 취업 청년 임차...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6-2 맨하탄빌딩 1207 | 대표전화(구독문의) 02-786-7001 | 팩스 02-786-7008
등록번호 : 서울다07611 | 창간 년월일 : 1998년 4월 28일 | 발행인 : 장상인 | 부사장 : 안진우 | 편집국장 : 이준철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형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형정 | Copyright 2007 부동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news.co.kr